대전일보 로고

아산시 모종2지구 도시개발구역 지정 도시..2022년 첫 삽

2020-09-20기사 편집 2020-09-20 11:30:19      황진현 기자 hj-790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아산시 모종2지구 조감도. 사진=아산시 제공

[아산]아산시는 모종2지구 도시개발사업이 충남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쳐 도시개발구역 지정과 개발계획수립이 고시됐다고 20일 밝혔다.

이 사업은 환지방식 민간도시개발사업으로 개발면적 22만 9005㎡에 1425세대 규모이다.

아산 모종2지구 도시개발사업은 총사업비 536억을 투입해 2023년 12월 준공목표로 공동주택, 준주거, 단독주택 등 주거용지 8만 9711㎡(39.2%)와 도로, 주차장, 공원 등 기반시설용지 13만 9294㎡(60.8%)를 구성할 예정이다.

특히 사업지구 내 신리초등학교(존치)의 증축을 위해 추가 학교용지를 확보했으며 안전시설인 신호·과속카메라 등을 설치해 학생들의 안전한 통학로를 조성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 각종 영향평가 협의 및 관련 행정절차 이행 후 실시계획 인가를 받을 예정"이라며 "지난 5월 착공한 모종1지구에 이어 모종2지구 도시개발사업도 차질 없이 추진해 인구 50만 자족도시 아산으로 한 계단 더 도약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황진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hj-7900@daejonilbo.com  황진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