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백화점 세이 프리미엄·건강·실속 다 잡았네

2020-09-17기사 편집 2020-09-17 15:55:07      조남형 기자 news8737@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데이바이데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버섯·수삼·홍삼액 건강세트 정관장 부모님 선물용 인기

첨부사진1GAP수삼선물세트 이미지.

◇백화점세이=코로나 19 상황을 고려해 실용성과 가성비를 자랑하는 추석 선물세트를 대거 준비했다. 매년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는 한우 선물세트와 건강관리, 면역력 증진 등 추석 선물세트 트렌드를 반영해 버섯, 수삼, 홍삼액, 건강즙 등 건강 선물세트도 다양하게 선보인다.

본관 지하 1층에 위치한 유기농·친환경 브랜드 '초록마을'에서는 한우가 지닌 궁극의 맛과 풍미를 온전히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구이용, 국거리용 한우 선물세트를 만나볼 수 있다. 우선 한우 선물세트에는 40년 연륜의 한우 명인이 전하는 고급 소고기 '김상준 명인 한우 선물세트', 여물을 쑤어 먹이던 전통방식 그대로 키운 '무항생제 화식 한우 선물세트', 격이 다른 맛과 육질을 자랑하는 '숙성한우 선물세트'가 있다. 특히 '숙성한우 선물세트' 는 영상 2도 이하의 물속에서 일정한 온도로 숙성해 육질이 연하고 부드러운 워터에이징(Water-Aging) 한우로 인기를 얻고 있다. '숙성한우 선물세트' 중 추천 선물세트는 '무항생제 냉장한우 구이용세트(3호, 냉장)'(49만 원)이며 1등급이상 등심 500g x 2 를 비롯하여 1등급이상 안심 500g + 1등급이상 채끝 500g 으로 구성되어 온가족이 함께 구워 먹기에 안성맞춤이다.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국물요리에 적합한 '무항생제 한우 보신세트(냉동)' (9만원)도 추천한다. 사골 3kg + 잡뼈 2kg로 구성되어 몸보신이 필요한 부모님이나 지인에게 선물하기에 제격이다.

최근 건강에 관심이 높아지면서 자연의 기운을 오롯이 담은 버섯, 수삼 선물세트도 다양하게 선보인다. 유기농 건표고(흑화고) 160g + 유기농 건표고(백화고) 160g 으로 구성된 '유기농 화고 혼합세트'(12만 원)와 500g 국내산 수삼 10-15뿌리가 들어간 'GAP수삼세트(냉장)'(5만 9800원) 등을 만나볼 수 있다.

건강기능식품 브랜드인 '정관장'과 'GNC'에서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부모님의 건강에 도움을 주는 다양한 선물세트를 준비했다.

본관 지하 1층 '정관장'에서는 부모님의 건강을 위해 '천녹톤, 30포(23만 4000원), 60포(43만 2000원)' 을 추천한다. 홍삼과 녹용을 통해 혈액순환 개선, 면역력과 피로개선, 면역력 증진 등에 좋아 50-60대 부모님 선물로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상품이다. '홍삼톤 골드(30포)'(14만 4000원)도 최근 면역력 관리에 신경쓰는 고객들이 늘면서 선물용으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갱년기 여성을 위한 선물세트로는 '화애락 진(30포)'(14만 4000원) 이 인기다.

'GNC'에서는 50세 이상 성인 남성을 위해 특화된 '메가맨50+ x 메가큐텐디 세트'를 선보인다. '메가맨50+' 는 50세 이상 성인 남성을 위해 특화된 종합비타민, 미네랄 제품이며 부원료로 쏘팔메쏘, 호박씨추출물, 은행잎추출물이 함유되어 전립선 건강 및 기억력 개선에도 좋다. 여성을 위한 '우먼스 울트라 메가 50+ x 프로폴리스 세트'(5만 9800원)도 만나볼 수 있다. '우먼스 울트라 메가 50+' 제품에는 부원료로 크렌베리, 은행잎추출물, 홍삼, 피쉬콜라겐 이 함유되어 방광염 예방, 피부건강, 면역력 증진에 도움을 줄 수 있다. 또한 'GNC'에서는 추석 명절을 맞아 일부품목에 한해 최소 30%-최대 50% 까지 할인 판매한다. 조남형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유기농화고혼합세트 이미지.


첨부사진3무항생제냉장숙성한우구이혼합세트1호 이미지.


첨부사진4홍삼톤 골드 이미지


첨부사진5GNC 메가멘50+ x 메가큐텐디 세트 이미지


news8737@daejonilbo.com  조남형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