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국교통대학교, 개인정보보호 수준진단 최고등급'A'획득

2020-09-15기사 편집 2020-09-15 11:36:36      진광호 기자 jkh044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충주]국립 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는 교육부가 주관한 2020년 대학 개인정보보호 수준 진단에서 최고등급인'A등급'을 받았다.

교육부는 개인정보보호 관리체계 및 침해 예방 활동 등을 진단하고 개인정보의 안전한 관리와 개인정보보호 수준 향상을 유도하기 위해 매년 국공립대 전체를 대상으로 평가를 하고 있다.

교통대는 개인정보관련 규정 및 매뉴얼 개선, 접속관리시스템 도입 등 개인정보보호를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하였고, 이번 진단에서 개인정보 관리체계 및 보호 대책 등 전체 항목에서'매우우수(92.5점)'한 평가를 받았다.

박준훈 총장은 "4차산업혁명 도래로 인한 학생들의 개인정보보호가 대학 경쟁력과 직결되는 세상"이라며 " 앞으로도 학생들의 개인정보가 보호될 수 있도록 다양한 정보보호 관리시스템 도입은 물론 개인정보 보호 의식함양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kh0441@daejonilbo.com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