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포토] 창간 70주년… 다가올 미래도 함께하겠습니다

2020-08-27기사 편집 2020-08-27 08:41:37      신호철 기자 canon@daejonilbo.com

대전일보 > 문화 > 포토뉴스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1950년 한국전쟁의 포화 속에서 전시 속보판으로 첫걸음을 내디딘 대전일보는 충청을 대표하는 정론지로서 지역민과 희로애락을 함께하며 70년의 역사를 써내려 왔다. 역사의 진실한 기록자이자 지역 발전의 든든한 동반자로서의 역할을 다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올해 극심한 경기침체에 코로나 19 사태까지 겹쳐 힘든 삶을 영위하고 있는 독자들에게 새벽의 어둠을 걷어내며 환한 빛을 선사하는 계룡산 도덕봉의 일출처럼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 싶다. 창간 70주년을 맞아 대전일보는 어려움 속에서도 좌고우면하지 않고 오로지 독자들을 위해 힘차게 나아갈 것이다. 사진은 대전 유성구 계룡산 도덕봉 전망대에서 촬영한 일출 파노라마. 신호철 기자

1950년 한국전쟁의 포화 속에서 전시 속보판으로 첫걸음을 내디딘 대전일보는 충청을 대표하는 정론지로서 지역민과 희로애락을 함께하며 70년의 역사를 써내려 왔다. 역사의 진실한 기록자이자 지역 발전의 든든한 동반자로서의 역할을 다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올해 극심한 경기침체에 코로나 19 사태까지 겹쳐 힘든 삶을 영위하고 있는 독자들에게 새벽의 어둠을 걷어내며 환한 빛을 선사하는 계룡산 도덕봉의 일출처럼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 싶다. 창간 70주년을 맞아 대전일보는 어려움 속에서도 좌고우면하지 않고 오로지 독자들을 위해 힘차게 나아갈 것이다. 사진은 대전 유성구 계룡산 도덕봉 전망대에서 촬영한 일출 파노라마. 신호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anon@daejonilbo.com  신호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