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민주당 행정수도특위, "행정수도 완성 특별법으로 추진"

2020-08-18기사 편집 2020-08-18 17:31:31      이호창 기자

대전일보 > 정치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은 18일 행정수도완성추진단 회의를 열고 행정수도에 대해 "국민투표나 개헌은 제외하고 특별법으로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민주당 균형발전·행정수도완성추진단은 이날 3차 회의를 열어 야당과 특위를 만들어 협의해나가기로 했다고 이해식 의원이 전했다.

이 의원은 이날 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원내대표단 차원에서 국가균형발전특위 형태로 제안했는데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며 "야당에서 에너지특위와 탈원전특위를 제안했고, 서로 안들을 주고 받는 선에서 끝났다. 원내대표단이 재협상을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여당이 단독으로 특별법을 제정할 것이라는 보도 등에 대해서는 "행정수도 완성 추진 관련한 방식, 이전 대상 등에 대해서는 다 열려있다고 봐야 한다"며 "국회 특위를 만들어 협의할 사항"이라고 선을 그었다. 이 의원은 "국회만 이전대상으로 하고 청와대는 제외한다는 보도도 있었는데 사실이 아니다"라며 "개인적인 의견이다. 국회에 특위를 구성해 야당과 협의를 진행해야 하는 사항"이라고 강조했다. 세종의사당 설계 용역과 관련해서는 "가능하면 국회 전체가 이전하는 방안을 포함해 용역 발주를 할 계획"이라며 "이 역시 야당과 협의해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추진단은 오는 24일부터 전국을 돌며 지역순회 토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24일 부산·울산·경남, 27일 서울, 내달 2일 광주, 11일 대구·경북, 23일 인천, 22일 제주에서 개최 예정이다.

한편 추진단은 19일 오후 국회에서 행정수도 이전 관련한 종합 토론회를 열고 의견을 청취한다. 세종의사당 부지를 둘러보기 위한 현장 방문은 코로나19 재확산, 집중호우로 인한 수해 등으로 인해 연기됐다. 서울=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