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과기정통부 "연구장비 산업 활성화에 적극 지원"

2020-08-18기사 편집 2020-08-18 17:23:57      장진웅 기자 woong8531@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대덕특구/과학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정병선 1차관, 선도 기관인 표준연·바이오니아 현장 방문
원천기술 확보 통한 기술 경쟁력 강화·산업장비화도 추진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가 연구장비 산업 활성화를 위해 전략적인 지원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정병선 과기정통부 1차관은 18일 한국표준과학연구원(표준연)과 ㈜바이오니아를 찾아 정부의 연구장비 산업 활성화를 위한 정책 방향을 공유했다.

정병선 차관은 "연구장비는 국가 과학기술 경쟁력 제고를 위한 핵심 요인이며, 산업 측면에선 산업장비의 근간이 되는 기술"이라고 연구장비 산업 활성화의 필요성을 언급했다.

특히 정 차관은 "새로운 성장 동력의 확보와 기존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국내 연구장비 산업 생태계가 성장할 수 있도록 전략적으로 적극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첨단 기술 개발의 도구인 연구장비 기술은 최종적으로 제품 개발·생산 과정의 산업장비로 활용되는 한편, 기존 산업 발전과 새로운 산업 창출에 기여한다.

과기정통부는 국내 연구장비 시장을 외산 중심에서 벗어나 국산이 주도할 수 있도록 정책 지원을 확대하고 관련 사업을 추진 중이다.

또 원천 기술 확보를 통한 연구장비 기술 경쟁력 강화와 연구현장에서 산업현장으로 이어지는 연구장비의 산업장비화도 지원하고 있다.

정 차관이 이날 현장 방문한 표준연과 바이오니아는 각각 공공과 민간 영역에서 연구장비 기술 개발과 산업을 이끌고 있다.

표준연은 국가 측정 표준 대표기관으로, 측정·평가 기술 개발과 확산을 담당하고 있다. 바이오니아는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소속 연구원이 연구용 기기 국산화를 목표로 창업한 국내최초 PCR(유전자 분석 장비) 장치 개발 기업이다. 장진웅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oong8531@daejonilbo.com  장진웅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