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호우 피해농가 일손 돕기 '구슬땀'

2020-08-13기사 편집 2020-08-13 11:19:58      김진로 기자 kgr604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13일 오송재단 박구선 이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20여명이 수해피해를 입은 청주의 한 애호박 농가를 찾아 넝...

[청주]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박구선, 이하 오송재단)은 13일 집중호우 피해를 입은 청주 오송읍 호계리 애호박 농가를 찾아 피해 복구 지원 작업을 도왔다고 밝혔다.

이날 복구지원 작업은 박구선 이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20여명이 자발적으로 현장을 방문, 애호박 넝쿨을 제거하고 토사를 걷어내며 복구에 힘썼다.

해당 농장주는 "일손부족으로 복구는 엄두도 내지 못했는데 오송재단 직원들의 도움이 큰 힘이 됐다"고 말했다.

박구선 이사장은 "이번 활동이 집중호우 피해를 입은 지역 농민들의 아픔을 보듬고 일손부족 문제를 해소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