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군 청산향교 문화유산 체험프로그램 진행

2020-08-13기사 편집 2020-08-13 10:00:44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옥천청산향교 선비의 품격 홍보포스터. 사진=옥천군 제공


[옥천]옥천군은 향교서원 문화재활용사업인 '청산향교, 현대와 끊임없는 대화를 나누다’ 프로그램에 대한 참여신청을 14일부터 받는다.

13일 군에 따르면 이 사업은 문화재청, 충청북도, 옥천 군이 함께하는 문화재활용사업으로 과거선현의 덕을 기리고 인재를 양성하며 선비들의 지혜와 삶을 융 복합적으로 체험하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신청은 누구나 가능하다. 수행단체인 전통문화 콘텐츠 연구소 홈 페이지(http:// noriyon.co.kr) 및 전화(063-243-7273)로 문의하면 자세한 내용을 안내받을 수 있다.

군은 청산향교문화재활용사업을 통해 청소년들이 옛 선비들의 문화를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기회와, 우리 지역의 문화유산을 보다 친숙하게 접할 수 있는 계기를 지속적으로 마련하고, 지역문화유산에 대한 관심과 자긍심을 높이는 기회를 마련할 방침이다.

이 사업은 3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다. ‘중봉우암과의 끊임없는 대화’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체험과 해설이 있는 우암중봉 문화유산 답사 및 조선시대 과거시험을 체험해보는 프로그램이다. ‘21세기 허왕옥, 조선에 빠지다’는 국제결혼가족, 귀농귀촌 인을 대상으로 예의식 문화체험을 하는 프로그램으로 한복체험, 다례체험, 폐백음식 만들기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약관, 인생의 무게를 쓰다’는 지역고등학생과 대학생들이 참여하는 전통 성년례 체험프로그램이다.

일반인 대상프로그램은 9월-11월 매주 토요일 진행된다. 학교, 동아리, 단체 등은 9-11월 중 상시협의하여 일정 조율이 가능하다.

강종문 군 문화관광담당 팀장은 “이번 프로그램이 청소년들에게 선비의 품행 및 갖추어야 할 덕목을 자연스럽고 재미있게 접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관광객에게는 옥천에서 보다 유익한 시간을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