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 미룸갤러리 동구 삼성동에 새둥지

2020-08-11기사 편집 2020-08-11 16:42:56      김동희 기자 innovation86@daejonilbo.com

대전일보 > 문화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미룸갤러리 내부 모습. 사진=미룸갤러리 제공


대전 미룸갤러리가 중구 대흥동에서 동구 삼성동 인쇄소 골목으로 새둥지를 틀었다.

11일 문을 연 미룸갤러리는 지역 작가들과 시민, 동네 주민들과 함께할 수 있는 문화복합공간을 조성했다. 1층에는 북카페와 독립서점, 2층에는 갤러리 공간으로 구성됐다. 특히 1층에서는 소규모 문화행사와 함께 시 창작과 생활 글쓰기, 소설 합평 등 문학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2층에서는 내달 1일부터 지역에서 활동하는 50세 이하 작가 39명을 초대해 전시를 선보일 계획이다. 김동희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동희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