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보은군 정상혁 군수 군민과 공약 순풍

2020-08-11기사 편집 2020-08-11 11:17:46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보은]보은군 정상혁 군수는 군민과 약속한 민선 7기 공약 이행률이 67.12%를 기록하며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11일 군에 따르면 전체 40건 공약사업중 2분기(6월 말) 기준 18건 공약사업을 완료했다. 24개 사업은 정상추진하는 등 총 67.12%의 이행률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분야별 공약 이행률을 보면 지역개발 안전분야(14건) 68.14%, 농업분야(8건) 55.13%, 문화 관광 체육분야(7건) 74.28%, 교육 복지분야(11건) 70% 등이다.

올해 2분기에는 20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수한면 후평리 일원에 대추수출특화단지를 조성했다. 더불어 24억 원을 투입해 지역내 마을쉼터 119개소를 설치 완료하는 등 2건의 공약을 완료했다.

보은군은 주요 사업이행률이 70-80%를 기록하고 있어 대규모 사업을 정상적으로 추진할 시 정 군수의 임기가 끝나는 2022년 6월 말이면 공약 이행률이 95% 이상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를 위해 민선 7기 전환점을 돌은 정 군수는 남은 임기 동안 354억 원이 소요되는 '노후정수장 확장 이전 사업'과 257억 원의 '노후상수관망 정비사업', 100억 원이 투입되는 '보은읍 중심 도로변 전주 지중화 사업','군립추모공원', '육아종합지원센터' 등 굵직굵직한 사업을 마무리하는데 중점을 두고 군정의 역량을 모을 예정이다.

방석종 군 기획담당 팀장은 "공약사항은 군민과의 약속인 만큼 공약사업추진에 지속적인 관심을 두고 조기완료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