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산림청, 임도관리단을 통해 산사태 예방 활동 강화

2020-08-06기사 편집 2020-08-06 15:24:04      맹태훈 기자 sisacc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사진=산림청 제공


산림청은 최근 국지적 집중호우로 지반이 약화해 산사태 위험이 커짐에 따라 산림 내 위험지 관리를 강화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올해 추경을 통해 처음 배치된 임도관리단을 통해 민가 주변 등 위험지의 약해진 지반에 응급조치와 산림 내 배수로 정비 등을 추진하고 있다.<사진>

임도관리단은 지난달 27일부터 전국 800여 명이 전진 배치됐으며 지난 10일간 480km의 임도를 점검하고 78개 지역의 임도 노면과 배수로 정비뿐 아니라 토양 붕괴 우려지에 대한 비닐피복, 우회 배수로 설치 등 산림 안정화 작업을 진행했다.맹태훈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맹태훈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