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남농협, 집중호우 피해 농경지 수해복구 지원

2020-08-05기사 편집 2020-08-05 15:49:33      은현탁 기자 hteun@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농협중앙회, 경제지주, 농협은행, 생명보험 충남총국 등

첨부사진15일 충남농협 임직원들이 수해복구 현장에서 침수피해 농작물 제거 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농협충남지역본부 제공

농협충남본부 내 5개 법인(농협중앙회, 경제지주, 농협은행, 생명보험충남총국, 손해보험 충남총국)은 5일 천안지역과 논산지역 시설하우스 농가를 찾아 농경지 및 농작물 시설 피해복구에 총력을 기울였다.

농협충남지역본부는 이날 길정섭 본부장과 직원, 농협논산시지부, 노성농협 직원 등 4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논산시 부적면 왕덕리 시설하우스 침수피해 농가를 찾아 멜론 넝쿨제거 및 파손 농자재 철거, 배수로 토사제거 등 피해복구에 힘을 보탰다.

NH농협은행 충남영업본부도 이날 조두식 본부장 등 직원 3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천안시 병천면 봉항3리 농가를 방문해 침수 부유물 제거, 파손된 농자재 철거 및 배수로 토사 제거, 제방 쌓기 등 피해복구에 구슬땀을 흘렸다.

조두식 본부장은"농협은행은 호우피해지역 일손돕기와 각종 금융지원으로 조속한 피해복구를 위해 임직원 모두가 전사적 지원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농협은 신속한 손해보험 조사 및 조기보상, 피해농가 각종 금융지원, 재해 무이자자금 지원, 피해지역 일손돕기 등 지원방안을 조속히 마련 할 계획이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