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청양농산물, 대전시민 안전먹거리 책임져

2020-08-05기사 편집 2020-08-05 13:16:07      박대항 기자 pdh411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푸드플랜을 핵심 시책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청양군이 대도시 청양먹거리직매장(유성점)에 대해 다음달 18일 정식개장을 앞두고 오는 26일 대전시 유성구 학하동에서 임시개장한다<사진은 청양먹거리직매장 유성점 전경>사진=청양군 제공


[청양]푸드플랜을 핵심 시책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청양군이 대도시 청양먹거리직매장(유성점)에 대해 다음달 18일 정식개장을 앞두고 오는 26일 대전시 유성구 학하동에서 임시개장한다고 밝혔다.

청양먹거리직매장은 청양군이 2018년도 유성구 학하지구 부지를 매입하면서 1년여 기간 동안 다양한 의견수렴과 지역민 협의를 거쳐 설계를 마쳤고 지난 7월말 건축외부 공사를 완료해 현재 실내 인테리어 내부공사 마무리 단계를 진행하고 있다.

매장 지하1층은 주차장(20대), 1층은 청양산 농산물 전문직매장, 2층은 뷔페형 농가레스토랑, 3층은 소비자 체험장으로 운영된다.

군은 '청양 농산물 기준가격보장제'를 통해 생산농가에 안정적으로 지원책을 마련하고 '청양 농산물 군수 품질인증제'를 발판 삼아 청양 농산물의 명품화를 실현하는 등 소비자들에게 안전하고 우수한 농산물을 제공하기 위해 꾸준한 노력을 하고 있다.

또한 소규모의 임시직매장을 운영하면서 확보한 소비자에 대한 타겟 마케팅을 중심으로 청양먹거리직매장 홍보 마케팅 종합계획을 세부적으로 수립해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반재운 청양군 지역활성화재단 먹거리통합지원센터장은 "농식품부에서 인정한 농촌형 푸드플랜의 선도 지자체인 청양군에 자부심과 긍지를 갖고 직매장 개장을 준비하고 있다"며 "반드시 성공하리라는 확신을 가지고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청양먹거리직매장의 경우 오는 26일부터 9월 4일까지 코로나19로 취소된 청양고추구기자축제를 대신하고 농가와 소비자를 위해 새로운 지역농산물의 판매거점으로 청양명품고추 특판행사를 갖기로 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