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영동군 군도 및 농어촌도로 차선도색사업 추진

2020-08-05기사 편집 2020-08-05 09:59:16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영동]영동군은 군도 및 농어촌도로에 대한 차선도색사업을 시행한다고 5일 밝혔다.

군은 1억 5000만 원 예산을 투입해 황색선, 백색선, 문자, 기호 등 총연장 15km에 대해 낡고 퇴색된 차선을 깨끗하게 도색할 계획이다.

특히 군은 지역내 지방도 차선과 방지턱 도색이 일부퇴색되어 사고우려가 있고 군민불편을 초래함에 따라 새롭게 정비공사를 추진한다.

지난 7월까지 각 읍면 협조를 얻어 사업대상지를 전수 조사했다. 이달사업에 착수해 다음달 도색공사를 마무리 지을 예정이다.

이에 시인성 확보로 쾌적한 도로통행조성과 교통사고예방으로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고 한권 군 도로담당 팀장은 “군민들의 편의향상과 교통안전을 위해 이루어지는 만큼 공사기간 동안 통행에 다소 불편함이 있더라도 군민들의 많은 이해와 협조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