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문 대통령 국정원 인사 단행, 2차장 박정현·3차장 김선희 등 내부 승진... 기획조정실장에 박선원 발탁

2020-08-04기사 편집 2020-08-04 17:30:10      송충원 기자 one@daejonilbo.com

대전일보 > 정치 > 청와대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문재인 대통령은 4일 국가정보원 제2차장에 박정현(58) 국정원장 비서실장을, 3차장에는 김선희(51) 국정원 정보교육원장을 각각 내정했다. 기획조정실장에는 박선원(57) 국정원장 외교안보특별보좌관을 발탁했다.

청와대는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은 국정원 인사안을 발표했다.

박정현 2차장은 부산고와 고려대를 졸업했으며, 국정원 7급 공채로 공직에 입문한 뒤 대통령비서실 국가위기관리실 행정관, 대테러부서 단장, 국정원장 비서실장 등을 역임했다. 대구 남산여고와 경북대를 졸업한 김선희 3차장도 국정원 7급 공채 출신으로 국정원에서 사이버정책처장, 감사실장, 정보교육원장 등을 거쳤다.

박 기조실장은 전남 영산포상고와 연세대 경영학과를 졸업했으며, 참여정부 때 대통령비서실 통일외교안보전략비서관을 지냈고, 문재인 정부 초대 상하이총영사로 임명된 지 6개월만에 사퇴하고 국정원장 외교안보특별보좌관에 임명됐다.

이번 국정원 인사는 신임 박지원 원장 임명과 국정원 직제 개편에 맞춰 조직 활력 제고 차원에서 단행됐다는 게 청와대의 설명이며, 이들은 5일 문 대통령의 인사안 재가를 거쳐 공식 임명된다.

서울=송충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송충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