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교육청, 청소년 국제 '웨비나' 추진

2020-08-04기사 편집 2020-08-04 13:55:39      천재상 기자 genius_29@daejonilbo.com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

세종시교육청은 언택트 시대에 부합하는 학생 국제교류 강화를 위해 '해외 협력학교 친구들과 함께하는 청소년 국제 웨비나'를 내달까지 추진한다.

웨비나는 웹(WEB)과 세미나(SEMINAR)의 합성어로 웹사이트에서 진행하는 양방향 멀티미디어 프레젠테이션, 스트리밍 비디오 등을 통한 온라인 화상 회의를 뜻한다.

이번 웨비나는 국제사회의 다양한 이슈에 대해 공감·소통할 기회를 확대하고 교실 공간을 넘어 세계와 연결된 의미 있는 수업과 토론의 장을 제공하기 위해 추진된다.

첫 번째 웨비나는 지난 3일 세종시, 뉴타이페이(대만), 퀸즈랜드(호주)의 중·고등학생 2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미국 포트랜드주립대 교수 빌 드레셀하우스의 '삶을 위한 디자인'이라는 주제로, 다가올 미래사회와 삶을 준비하는 태도에 대해 특강을 진행했다.

두 번째 웨비나는 내달 3일에 '코로나19 이후의 사회'라는 주제로 로버트 켈리(부산대학교) 교수의 특강이 이어질 예정이다.

최교진 세종시교육감은 "웨비나에 참가한 청소년들이 미래에 대해 함께 공감하고 소통하면서 올곧은 마음을 가진 세계시민으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며 "교육청도 국제화 시대에 부합하는 교육 환경을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시교육청은 다양한 국제교류 시리즈와 세종국제청소년포럼 등을 통해 학생들의 국제행사·교류 참여 기회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천재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천재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