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국교통대학교, 충북 최초로 온라인 입시 상담프로그램 구축

2020-08-03기사 편집 2020-08-03 15:22:00      진광호 기자 jkh044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사진=한국교통대학교 제공


[충주]국립 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대면상담이 어려운 상황을 고려, 충북 최초로 비대면 온라인 상담 프로그램을 구축해 운영하기로 했다. <사진>

이번에 운영되는 상담 프로그램은 웹 기반으로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보안성이 한층 강화된 개별상담 및 심층상담이 가능하도록 운영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코로나 19 등 변화하는 입시 환경에 맞는 맞춤형 전문 상담 프로그램이다.

온라인 상담 프로그램은 코로나19로 인하여 대학입학정보를 얻기 어려운 상황에 있는 수험생, 학부모와 일선고교에서 희망 일시별 1:1상담, 실시간 고교별 1:多 대학입학설명회, 대입정보 안내 및 입학설명회 동영상, 전공 특강 등을 제공한다.

또한 교통대는 대학입학전형의 공정성 강화와 정보제공의 확대를 위해 '21학년도 대학입학전형 변경사항, 학생부종합전형 서류평가와 면접평가, 실기평가의 주요내용을 담은 온라인 대입정보제공 동영상을 제작해 입학 홈페이지와 유튜브에 이미 제공하고 있다.

홍창우 입학홍보처장은 "온라인 비대면 대입정보 상담 프로그램을 통하여 코로나19로 인해 입시 준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험생, 학부모, 교사에게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