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행복교육지구 마을공동체 구축 봉사활동 개진...10월 31일까지

2020-08-03기사 편집 2020-08-03 15:19:27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옥천행복교육지구가 마을로 가는 더 좋은 우리가족 프로잭트 운영모습. 사진=옥천교육지원청 제공

[옥천]옥천행복교육지구가 다양한 문화 체험 활동을 펼쳤다.

2017년부터 현재까지 옥천학생들의 다양한 체험활동을 계획하고 마을교육공동체를 구축하고 있는 옥천행복교육지구는 이달부터 별빛담은 체험농장에서 떡 케익만들기 체험활동 등 '마을로 가는 우리 가족' 프로젝트사업을 시작했다.

프로젝트는 오는 10월 31일까지 매주 주말, 라온뜰, 배바우마을 도농교류센터 등 15곳의 옥천체험장소에서 다양한 문화예술을 무료로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돼있다. 지역내 초등학교 300 가정(885명)이 참여한다.

권진희 옥천행복교육지구실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체험기회가 부족한 학생들을 위해 안전한 가족단위체험활동을 계획하게 되었다"며 "이를 통해 가정내에 더 좋은 가족문화가 만들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사진=옥천교육지원청 제공


첨부사진3사진=옥천교육지원청 제공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