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반도' 개봉했지만…7월 극장 관객 '4분의 1 토막'

2020-08-03기사 편집 2020-08-03 08:38:54     

대전일보 > 연예 > 영화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반도', 코로나19 뚫고 100만
영화 '반도'가 개봉 나흘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19일 오후 서울 시내 한 영화관에 '반도' 포스터가 내걸려 있다. [사진=연합뉴스]


지난달 극장 관객 수가 500만명을 넘으며 3개월 연속 전월대비 증가세를 이어갔다.

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7월 전체 영화 관객은 561만8천828명으로 6월(386만4천543명)보다 45.4% 늘었다.

그러나 지난해 7월(2천191만6천465명)의 4분의 1 수준에 그치며 영진위 통합전산망 집계가 시작된 2004년 이후 7월 관객으로는 최저치다.

7월 관객 수가 전월보다 늘어난 것은 '반도'와 같은 여름 대작이 개봉하면서 극장을 찾는 관객이 늘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반도'는 전날까지 총 321만7천892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극장 관객 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지난 4월 역대 최저치인 97만2천576명을 기록한 이후 5월 152만6천247명, 6월 386만4천543명 등으로 매달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