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인디밴드 설, 박재범과 협업곡 '돈트 세이 노'

2020-07-30기사 편집 2020-07-30 09:15:19     

대전일보 > 연예 > 방송/연예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밴드 설(SURL) [해피로봇레코드 제공]

인디신에서 주목받는 신예 밴드인 설(SURL)이 힙합 가수 박재범과 협업곡을 선보인다.

소속사 해피로봇레코드는 다음 달 5일 설이 싱글 '돈트 세이 노'(Don't Say No)를 발매한다고 30일 밝혔다.

동명 타이틀곡은 힙합 가수 박재범이 랩 피처링을 맡았다. 소속사는 "후반부의 기타 솔로와 랩이 조화된 미디엄 템포의 곡"이라고 이 곡을 소개했다.

기타와 베이스의 단단한 사운드를 갖춘 하드록 장르 곡 '침묵'도 수록됐다.

4인조 밴드인 설은 2018년 민트페이퍼의 시리즈 앨범 수록곡인 '여기에 있자'로 데뷔했다. 그해 첫 EP(미니앨범) '안트 유?'(Aren't You?)를 냈다.

'2018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에서 우승을 차지하고, 최근 CJ문화재단의 뮤지션 지원 사업 튠업 21기에 최종 선정되며 인디밴드계에서 두각을 드러냈다.

다음 달 8월 15∼16일 용산구 노들섬 라이브하우스에서 두 번째 단독 콘서트를 개최할 예정이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