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교육청, 전국 최초 생활권역별 '교육복지 통합거버넌스' 구축

2020-07-21기사 편집 2020-07-21 15:45:56      천재상 기자 genius_29@daejonilbo.com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세종시교육청이 전국 최초로 생활권역별 교육복지 통합거버넌스를 구축했다. 사진=세종시교육청 제공

세종시교육청은 지역 12개교와 학교 밖 복지기관 22개 기관이 '생활권역별 교육복지 통합거버넌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21일 세종시교육청에 따르면 교육소외계층 학생 문제는 가정, 사회 등 다양한 상황과 연관된 만큼 학교만의 자원과 노력으로 학생의 온전한 성장을 지원하는 데 어려움이 있다.

또한, 학교 안팎의 복지자원이 유기적으로 통합·연계되지 못해 복지 전달 과정에서의 중복 문제와 사각지대가 발생했다.

이에 세종시교육청은 조치원 지역의 세종도원초, 조치원교동초 등 7개 학교와 북세종종합청소년센터, 세종특별자치시사회보장위원회 등 9곳의 학교 밖 복지기관으로 구성된 '조치원거버넌스'와 종촌동 인근의 고운초, 다빛초 등 5개 학교와 종촌종합복지센터사회복지관, 종촌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 13곳의 학교 밖 복지기관으로 구성된 '종촌거버넌스' 등 생활권역별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협약은 학생 교육소외 극복을 위한 각종 프로그램 운영 인적·물적 자원 지원, 교육소외계층 대상자 발굴 협력 등을 골자로 하며 협약의 내용에 따라 교육소외계층 학생의 요구에 맞는 교육복지 통합 지원을 위해 상호 밀착 지원할 예정이다.

세종시교육청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교육복지 담당 교사의 업무 경감, 전달체계 중복과 사각지대 해소, 예산 절감 등을 기대하고 있다.

최교진 교육감은 "세종의 모든 아이들이 교육소외로부터 벗어나 배움의 기쁨을 누릴 수 있도록 학교 안팎의 복지자원들을 연계하는 교육복지 통합거버넌스를 전국 최초로 구축했다"며 "거버넌스 운영 시 발생할 수 있는 어려움은 마을과 학교의 협력과 소통으로 극복해 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시교육청은 올해 조치원·종촌 교육복지통합거버넌스 시범운영을 통해 우수사례를 발굴, 향후 세종시 전 지역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천재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천재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