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보령머드팀, 한국여자바둑리그 단독 1위 등극

2020-07-16기사 편집 2020-07-16 10:01:00      최의성 기자 cnces@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한국여자바둑리그전을 펼치고 있는 보령머드팀의 최정(사진 왼쪽) 9단. 사진=보령시 제공

[보령] 세계 여자랭킹 1위인 최정 선수를 앞세운 여자프로바둑 보령머드팀이 한국여자바둑리그 단독 1위에 올랐다.

보령시는 지난 10일 8라운드에서 보령머드팀이 인천 EDGC를 2대 1로 꺽고, 1위를 놓고 순위 경쟁을 진행하던 서울 부광약품이 부안 곰소소금팀에 1대2로 패배함에 따라 보령머드팀은 16일 현재 6승 2패를 기록하며 리그 1위를 질주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최정 선수는 올 시즌 한국여자바둑리그 전 경기 승리로 8연승을 달리고 있으며, 지난 2018년 시즌부터 시작된 정규리그 25연승, 국내 여자기사 상대로 55연승을 기록하는 등 불패의 신화를 기록하고 있다.

이와 함께 2지명의 강다정 2단은 1승 5패를 기록하며 다소 아쉬운 성적을 거두고 있지만 대부분 상대팀의 에이스와 상대해 접전을 벌였고, 3지명의 김경은 1단은 4승 3패를 기록하며 선전하고 있다.

또한 4지명의 박소율 1단도 첫 대회 참여임에도 불구하고 1승 2패를 기록하며 향후 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

김동일 시장은 "현재 1위를 질주하는 보령머드팀의 선전으로 대회 첫 참가에도 포스트리그 진출이 가시화되고 있다"며 "스포츠 허브도시를 지향하는 우리 시가 코로나19로 많은 대회를 개최하지 못하게 됐지만, 보령머드팀의 활약에 힘입어 명품 스포츠도시로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선수단에 당부했다.

한편 보령머드팀은 17일 오후 6시 30분 부안 곰소소금팀을 상대로 9라운드 일정을 진행하게 되며 바둑TV를 통해 생중계 된다. 최의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의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