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코로나19 클린사업장 도내 26개소 선정

2020-07-15기사 편집 2020-07-15 15:21:47      은현탁 기자 hteun@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체험농장 22개소·농가맛집 4개소 포함

첨부사진1클린사업장으로 선정된 아가새농장. 사진=충남도농업기술원 제공

충남지역에서 체험농장 22개, 농가맛집 4개 등 모두 26개소가 농촌진흥청이 발표한 코로나19클린 사업장으로 선정됐다.

여름휴가철을 맞아 국내 여행 및 농촌 관광 활성화 일환으로 추진하는 클린사업장은 농촌체험·관광 사업장 가운데 코로나19 위생수칙을 준수하고, 안전·위생관리를 실천하는 곳이다.

이번에 선정된 클린사업장은 안전·위생관리와 배상책임보험, 응급처치 교육 등을 받았으며 대면 단계별 준수사항,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 등을 준수하고 있다.

도내에서 선정된 체험농장은 공방고운, 맘맘스, 아오내오이 행복공간, 충남자연곤충, 은적자연농원펜션, 석송목장, 기산농장, 아람누리, 농원1박2일, 외암마을, 강당골마을, 명가네힐링농장, 난사랑방, 평원농원, 판앤팜 치유정원, 라르고팜, 푸레기마을, 아가새농장, 갈산토기, 움틀꿈틀 교육농장, 한국토종씨앗박물관 맛있는 텃밭, 은성농원 등 22개소다.

농가맛집은 밥꽃하나피었네, 셋집매, 가야수라간, 도랑골손맛 등 4개소가 포함됐다.

충남도농업기술원 관계자는 "안전하고 깨끗하게 관리된 도내 클린사업장에서 올 여름 좋은 추억을 만들길 바란다"고 말했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