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홍성군, 녹색도시 조성 박차

2020-07-15기사 편집 2020-07-15 13:49:02      김성준 기자 juneas@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22억 3600만 원 들여 내포신도시 내 공원 정비, 가로수 식재 계획

첨부사진1홍성군 역재방 저수지. 사진=홍성군 제공

[홍성]홍성군은 사람과 자연이 함께 더불어 살아가는 녹색도시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군은 올해 상반기 12억 6000만 원을 투입해 홍성읍 남산도시자연공원 구역과 홍동면 신기리 등 4곳에 우량소나무 보존을 위한 향토숲을 조성했고, 홍동중학교와 한국K-POP고등학교에 명상숲을, 마을 6곳에 지역주민을 위한 맞춤형 녹지 공간을 만들었다.

또한 생활폐기물처리장 인근에 거주하는 지역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메타세콰이어, 편백 등 교목 2851그루와 관목 2만 7772그루를 식재하는 등 10억 원 규모의 미세먼지 차단 숲 사업을 완료했다.

군은 지난 3월 환경부 주최 생태계보전협력금 반환 공모사업에 선정돼 확보한 국비 5억 원으로 홍성읍 역재방죽공원 일대에 배후습지와 양서류 서식처, 생태 탐방로 등을 구축해 친환경 생태 랜드마크를 조성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22억 3600만 원을 투입해 홍예공원 내 잔디밭, 산책로, 휴게시설 정비, 건강둘레길 주변에 화초와 유실수 식재, 홍북읍 신경리 일대에 목백합 등 가로수 390주를 식재하는 등 공원 관리에 나설 방침이다.

산림복지 서비스 구축에도 15억 9400만원을 투입해 용봉산과 수암산을 아우르는 내포 사색길과 재너머 숲길, 내포문화숲길 등 소규모 등산로와 숲길을 정비하고 숲길 걷기행사, 숲 체험 교실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김성준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성준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