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농협 옥천군지부 호우피해현장서 대응방안 고심

2020-07-15기사 편집 2020-07-15 10:58:41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농협 옥천군지부 정진국(사진·우측) 지부장이 농가피해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농협 옥천군지부 제공

[옥천]농협 옥천군지부는 지난 11일부터 14일까지 내린 호우로 피해를 입은 옥천지역내 청성면, 안남면 등 콩 재배농가와 옥수수재배 농가피해현장을 방문해 피해 규모현황을 살펴보고 지원방안을 협의했다.

농협 옥천군지부 정진국 지부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있는 상황에서 호우피해까지 입어 농민들의 걱정이 크다"며 "현재 피해규모에 따른 농협지원방안을 마련중"이라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사진=농협 옥천군지부 제공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