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군의회, 원남면 의료폐기물 소각시설 설치 반대 결의안 채택

2020-07-15기사 편집 2020-07-15 09:50:31      오인근 기자 inkun081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음성군의회(의장 최용락 왼쪽 4번째)는 지난 14일 의회 본회의장에서 서형석(오른쪽 4번째) 의원 대표발의로 원남면 의료폐기물 소각시설 설치와 관련, 반대 결의안을 채택 했다. 사진=음성군의회 제공

[음성]음성군의회(의장 최용락)는 지난 14일 의회 본회의장에서 서형석 의원 대표발의로 원남면 의료폐기물 소각시설 설치와 관련, 반대 결의안을 채택했다.

군 의회는 결의안에서 "의료폐기물 소각시설은 폐기물의 수집 운반, 보관 과정에서 2차 세균감염의 위험성이 크고 소각과정에서 발생하는 1급 발암물질인 다이옥신, 염화수소, 소각재 등의 환경오염 물질이 발생할 위험성이 크다"면서 "군민의 생활환경 보전과 건강 유지를 위해 의료폐기물 소각시설 설치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하며 최적의 환경을 누리고 살 수 있는 권리 보호를 위하여 의료폐기물 소각시설 설치에 반대하고자 결의문을 채택했다"고 말했다.

한편, 군 의회는 이날 채택한 결의안을 관계기관에 이송하고 주민의 의견대로 책임 있는 역할을 해줄 것을 촉구할 계획이다.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