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2020 괴산고추축제', 온라인 홍보·농특산물 판매 중심으로 열려

2020-07-15기사 편집 2020-07-15 09:49:54      오인근 기자 inkun081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오감만족 오색고추축제' 코로나19 여파로 온라인·비대면 축제로 축소 진행

첨부사진1괴산군의 대표축제인 괴산고추축제가 올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온라인·비대면으로 치러진다.사진은 지난해 고추축제에서 관광객과 주민들이 황금 고추를 찿는 모습 사진=괴산군 제공

[괴산]괴산군의 대표축제인 '괴산고추축제'가 올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온라인·비대면으로 치러진다.

15일 괴산축제위원회(위원장 장재영)에 따르면 수도권을 중심으로 한 코로나19의 집단감염이 지속됨에 따라 기존 행사장에서 진행됐던 모든 프로그램을 전면 취소한다고 밝혔다.

다만, 온라인 스튜디오를 운영해 축제의 연속성을 유지하고 온라인 홍보와 농·특산물 판매에 중점을 두는 한편, 비대면 고추장터만 최소한으로 열 계획이다.

장재영 위원장은 "괴산고추축제 20주년을 맞아 오감만족을 위한 새롭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했으나, 군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축제를 축소하고 대신 온라인 이벤트를 통한 농·특산물 판매에 초점을 맞추기로 했다"며 "축제위원들 모두 아쉬워하는 상황으로 군민 여러분께서도 안전을 위한 조치인 만큼 양해를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이차영 군수는 "소비자의 입맛에 맞는 온라인 이벤트와 함께 현장을 찾는 소비자를 위한 편의시설 설치와 안전조치를 강구해 고추축제의 명성에 걸맞은 행사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괴산고추축제는 2012년부터 2019년까지 8년 연속 문화관광 유망축제로 지정된 대한민국 대표 축제로, 지난해 방문객 수는 22만 명, 그에 따른 경제파급효과는 130억 원에 이른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괴산군의 대표축제인 괴산고추축제가 올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온라인·비대면으로 치러진다.사진은 지난해 속풀이고추난타 모습 사진=괴산군 제공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