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동고동락 논산, 더 많은 경험과 더 넓은 세상을! 대학생 행정 인턴 전원 선발

2020-07-15기사 편집 2020-07-15 09:49:42      이영민 기자 lym1616@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논산]논산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대학생들이 경제적 자립심을 키우고, 값진 사회생활 경험을 쌓을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나섰다.

시는 14일 종합사회복지관 민방위교육장에서 2차 '2020 하계 대학생 행정 인턴' 오리엔테이션을 실시하고 선발된 350명에 대한 임명장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양질의 일자리를 찾기 어려운 대학생들이 행정업무체험 및 취업·진로탐색의 시간을 통해 취업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필요하다고 판단, 기존 1차로 선발된 인원 이외에 2차 추가 모집을 통해 350명 전원을 선발했다.

선발된 대학생 행정 인턴들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 업무에 투입돼 시정에 대한 이해도와 관심도를 높이는 것은 물론 공익적 가치 실현에 기여하는 기회를 갖게 될 것으로 보인다.

시정 전반에 대한 업무를 통해 다양한 행정 경험을 쌓고 취업역량을 강화하는 것은 물론 더 나은 논산을 위한 행정 구현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조력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오리엔테이션을 통해 "대학생 행정 인턴은 단순한 아르바이트에서 벗어나 본인의 역량을 쌓고 사회인으로서 값진 경험을 얻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더 좋은 논산을 만들기 위해 여러분들이 함께 시정에 참여하고 이끌어 나간다는 마음으로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아이부터 어르신까지 누구나 차별받지 않고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만들어 주는 것이 정부의 역할"이라며 "앞으로도 학생들이 뛰어난 역량으로 큰 꿈을 펼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