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순천향대천안병원 종합병원 환자경험평가 '전국 2위'

2020-07-12기사 편집 2020-07-12 12:14:46      윤평호 기자 news-yph@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

[천안]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병원장 이문수)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2차 환자경험평가에서 전국 2위에 올랐다.

환자경험평가는 병원 전반의 환자경험 수준을 측정하고 환자 관점에서 의료서비스의 질 향상을 위해 보건복지부가 2017년 도입해 실시하고 있다. 이번 평가는 2017년에 이어 두 번째다. 전국 300병상 이상의 종합병원과 상급종합병원 등 154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순천향대천안병원은 6개 평가영역 중 절반인 간호사, 투약 및 치료과정, 환자권리보장 등 3개 영역에서 전국 1위를 차지했지만 종합점수에서 1점 뒤진 88.83점(전체평균 82.22점)으로 2등을 기록했다.

이문수 병원장은 "환자들에게 친절도와 전문성을 인정받은 결과라 큰 의미가 있다"며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고 발전시켜 진정한 환자중심병원을 이뤄가겠다"고 말했다. 윤평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평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