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선문대, 온라인 금연 프로그램으로 학생들 금연 도와

2020-07-12기사 편집 2020-07-12 12:14:45      황진현 기자 hj-790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아산시보건소 전문 금연상담사가 선문건강센터에서 학생과 화상으로 온라인 금연 상담을 진행 중이다. 사진=선문대 제공

[아산]선문대학교가 온라인 건강 프로그램 '금연ON'을 개발해 학생들의 금연을 돕고 있다.

매 학기 금연 프로그램을 운영해 왔던 선문건강센터는 코로나19로 인해 참여 기회가 줄어든 학생들을 위해 비대면으로 금연을 도울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했다.

'금연ON'은 주 1회 아산시보건소와 연계한 전문 금연상담사와 화상 상담을 진행하면서 흡연 습관 조사 및 니코틴 의존도 평가를 통해 맞춤형 프로그램을 제공하며 금단 증상, 흡연 욕구 다스리기, 운동 영양 관리, 스트레스, 이완 요법 등 다양한 내용으로 구성되어 있다. 4주 집중 관리 프로그램, 5개월 금연 유지 프로그램으로 6개월 동안 진행된다.

이외에도 카카오톡을 활용한 실시간 상담, 또래 금연 상담을 운영하며 니코틴 의존도에 따라 맞춤형 금연 보조 물품을 주 1회씩 우편 발송하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금연을 돕고 있다.

이홍자 선문건강센터장은 "코로나19 고위험군 분류에 흡연자가 포함되어 있는 만큼 금연 관리 프로그램이 어느 때 보다 필요한 시기"라며 "'금연ON' 프로그램을 더욱 활성화시켜 방학에도 학생들이 금연을 시도할 수는 환경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황진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황진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