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남의 노래' 전국 공모전 업무협약 체결

2020-07-09기사 편집 2020-07-09 17:45:16      김성준 기자 juneas@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도, 티제이비(TJB)대전방송과 공모 성공 개최 협력체계 마련

첨부사진19일 양승조(왼쪽) 충남지사와 이광축 티제이비(TJB)대전방송 사장이 충남의 노래 전국 공모전 업무협약식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충남도 제공

충남도는 9일 티제이비(TJB)대전방송과 '충남의 노래' 전국 공모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양승조 충남지사와 이광축 티제이비(TJB)대전방송 사장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 설명, 서명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도와 TJB는 1·2차 예선을 통해 음원·공연 평가를 시행해 본선 진출 10팀을 선정, 오는 10월 특집 방송에서 최종 수상작을 결정할 예정이다.

다음달 31일까지 티제이비(TJB)대전방송 누리집을 통해 국민 누구나 응모 가능하며 총 5600만 원의 상금을 수여한다.

양 기관은 공모전의 투명하고 공정한 운영을 다짐하고, 많은 도민이 참여해 수준 높은 작품이 수상작에 선정될 수 있도록 홍보에도 만전을 기하는 등 업무 협력체계를 갖추기로 합의했다.

양 지사는 "충남의 노래를 새롭게 만드는 것은 도의 새 다짐을 도민 모두가 함께 공유하고, 시대변화에 맞게 도의 정체성을 다시금 정립하는 전환점"이라며 "누구나 쉽게 부르고, 자부심과 긍지를 느끼는 노래로 오래 사랑받을 수 있도록 공모전을 잘 준비해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김성준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성준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