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군, 7월 정기분 재산세 155억 원 부과

2020-07-08기사 편집 2020-07-08 15:55:46      오인근 기자 inkun081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음성]음성군은 2020년 7월 정기분 재산세(주택/건축물)를 부과하고 납세자에게 고지서를 일제히 발송했다고 8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올해 재산세의 총 부과액은 154억 9400만원으로 이는 지난해 총 부과액보다 6억 6100만원(4.45%)이 증가한 금액이다.

주요 증가 요인으로 신축 건축물 증가와 건축물 신축가격이 1㎡당 총 71만원에서 73만원으로 인상돼 건축물분 재산세가 증가 된 것으로 분석됐다.

재산세 납세의무자는 보유기간과 상관없이 매년 6월 1일을 기준으로 주택 및 건축물 등의 소유자이며, 주택의 경우 20만원을 초과할 때 7월과 9월에 각각 1/2씩 나눠서 과세된다.

이달에는 주택분과 상가 등 일반 건축물분, 오는 9월에는 주택분 나머지 1/2과 토지에 대해 과세된다.

재산세 납부기한은 오는 31일까지로 기한 내 미납 시에는 3%의 가산금이 부과되므로, 고지서를 받지 못했거나 분실했을 경우 군세정과 또는 각 읍·면 행정복지센터에 재발급을 요청하면 재발급 받을 수 있다.

재산세 납부는 전국의 금융기관 CD/ATM기를 통해 고지서 없이도 신용카드나 통장으로 납부할 수 있다.

또한, 올해 6월부터 도입된 '지방세입계좌 납부서비스'를 통해 전자납부번호를 입금계좌로 이체수수료 없이 납부가능하다.

군 관계자는 "지난해 도입된 납세고지서의 활자크기 확대와 주요내용을 중앙으로 배치한 실버 맞춤형 납세고지서가 납세자에게 큰 호응을 얻어 올해도 적용했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에게 편리한 세무서비스를 제공하고 공정한 조세환경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