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 8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2020-07-08기사 편집 2020-07-08 09:30:39      정성직 기자 noa858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지난달 15일 이후 신규 확진 104명… 전날 밤 늦게 확진된 2명 포함하면 밤 사이 6명 확진

첨부사진1[그래픽=대전일보DB]

대전시는 8일 오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명(147-150번)이 추가됐다고 밝혔다.

147번(원내동, 50대)은 140번(정림동, 50대 여성)이 지난달 29-30일, 이달 1일, 4일, 6일 방문했던 유성구 원내동 A의원 원장이다.

148번(원내동, 50대 여성)은 147번의 아내로 이 의원에서 근무하던 중 147번과 마찬가지로 140번과 접촉했다.

149번(탄방동, 20대)은 중구 세이백화점 직원으로 전날 확진된 143번(정림동, 30대)의 접촉자다.

143번은 140번의 아들, 전날 밤 늦게 확진된 146번(교촌동, 40대 여성)은 140번의 동생이다. 140번의 감염경로는 아직 파악되지 않았다.

145번(문화동, 60대)은 서구 정림동 더조은의원을 방문했던 것으로 밝혀졌다.

150번(도룡동, 40대)은 정부대전청사 조달청 직원이다. 시는 해당 부서 직원 18명을 포함한 6층 근무자 전원을 귀가조치 시켰다.

밤 사이 추가 확진자만 6명이 나온셈이다. 이로써 대전에서는 지난달 15일 이후 1개월도 안 돼 신규 확진자만 104명이 나왔다. 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