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기후변화 대응·친환경 에너지전환 '앞장'

2020-07-07기사 편집 2020-07-07 17:46:44      김성준 기자 juneas@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도,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 참여…발족식 갖고 본격 활동 돌입

첨부사진1양승조 충남지사가 7일 탄소중립 지방정부 발족식에 참석해 탄소중립 우수사례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 충남도 제공

충남도는 기후변화 대응과 친환경 에너지전환을 위해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에 참여했다.

도는 7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 발족식에 참석해 광역자치단체를 대표해 탄소중립 우수사례를 발표했다.

이날 발족식은 양승조 충남지사를 비롯한 참여 지자체장과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 조명래 환경부장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박원순 서울시장 기조연설,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 발족 선언, 탄소중립 선언서 낭독, 지자체-환경부 업무협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는 탄소중립을 위한 지자체 차원의 노력을 결집하고, 상향식 기후행동 확산 필요에 따라 충남도를 비롯해 17개 광역자치단체와 보령, 아산, 논산, 당진 등 63개 기초자치단체로 구성됐다.

참여 지자체는 △탄소중립 계획 수립 및 이행 점검 △탄소중립 거버넌스 운영 △탄소중립 실천 정책 공동 홍보 등의 활동을 펴게 되고, 환경부는 행·재정적 지원을 통해 지자체의 온실가스 감축 이행을 돕는다.

도는 그동안 기후비상상황 선포, 도 금고 지정 시 탈석탄 및 재생에너지 투자 평가지표 반영, 환경교육 진흥 조례 개정, 언더 투 연합·탈석탄 동맹 가입 등 탄소중립을 위한 활동을 벌여왔다.

양 지사는 "기후변화는 우리 인류의 가장 큰 위기이자 우리 모두의 미래가 달린 일로, 탄소중립을 통해 막아낼 수 있을 것"이라며 "우리 모두의 지구라는 인식을 바탕으로 지방정부가 서로 연대해 탄소중립을 실천해 나아가자"고 말했다.김성준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성준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