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블록체인 관련 특허출원 대폭 증가

2020-07-07기사 편집 2020-07-07 16:02:25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블록체인 관련 국내 특허출원이 대폭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7일 특허청에 따르면 2015년 24건에 그친 블록체인 특허 출원이 2019년 1301건으로 50배 이상 늘었다.

최근 5년(2015-2019년) 출원인은 중소기업(1580건, 54%), 개인(483건, 16.4%), 대학·연구소(378건, 12.9%), 외국법인(237건, 8.1%), 대기업(233건, 8%), 기타(17건, 0.6%) 순으로 나타났다.

주요 기술별로 구분하면 인증·보안(614건, 21%), 핀테크(573건, 19.6%), 자산 관리(405건, 13.8%), IoT적용(31건, 1%), 기타(624건, 21.3%) 등으로 조사됐다.

안병일 통신심사과 특허팀장은 "블록체인 기술은 비트코인과 같은 암호 화폐 뿐만 아니라 인증·보안, 핀테크, 전자투표, 저작권 관리, 자산의 이력관리 등 여러 분야에 응용 가능하고,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할 기술로 주목받고 있다"고 말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