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군 마을 뉴딜사업 반영 제3회 추가경정예산 편성

2020-07-07기사 편집 2020-07-07 11:19:18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옥천]옥천군은 마을 뉴딜사업 반영 제3회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해 군의회에 제출했다.

7일 군에 따르면 코로나 19 여파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회복하기 위해 우리 마을 뉴딜사업 등을 반영한 5694억 원 규모 추경예산안을 편성해 군의회에 제출했다.

이는 기정예산 5625억 원보다 69억 원(1.23%)이 증가했다.

특히 추경예산안에는 마을안길 및 세천정비 등 257개 우리마을 뉴딜사업에 필요한 44억 8000만 원과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 사업 17억 9000만 원 지역상권 회복을 위한 굿-Bye 코로나 굿-Buy 충북사업 7000만 원 등이 반영됐다.

또한 도시계획시설유지보수와 산불방지대책을 위한 사업비 등이 포함됐다.

김재종 군수는 "옥천군은 충북도내 최초로 정부긴급재난지원금과 별도로 재난극복지원금을 지원한 바 있다"며 "이번 우리마을 뉴딜사업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사업으로 신속히 예산을 투입해 침체된 지역경기 회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추경예산안은 오는 14일부터 열리는 제280회 옥천군의회 임시회 심의를 거쳐 오는 22일 확정된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