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군 생극면, 무인민원발급기 24시간 확대 운영

2020-07-07기사 편집 2020-07-07 09:46:45      오인근 기자 inkun081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음성군 생극면 행정복지센터는 면민들에게 더욱 편리한 민원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민원실 내부에 있었던 무인민원발급기를 외부로 이전 설치하고 365일 24시간으로 확대 운영한다. 사진=음성군 제공

[음성]음성군 생극면 행정복지센터는 면민들에게 더욱 편리한 민원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민원실 내부에 있었던 '무인민원발급기'를 외부로 이전 설치하고 365일 24시간으로 확대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그동안 생극면 무인민원발급기는 오전 8시부터 오후 9시까지 운영돼 미운영 시간에 이용하고자 하는 민원인들이 불편함을 겪어 왔으나, 이번 이전설치를 통해 앞으로는 24시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무인민원발급기는 신분증 없이 지문인식만으로 손쉽게 이용이 가능하며, 주민등록등·초본과 가족관계등록부, 토지대장, 등기부등본 등 89종의 민원서류가 발급 가능하고 최대 50%의 발급수수료 절감 효과도 있다.

황의승 생극면장은 "무인민원발급기의 24시간 확대 운영으로 민원인의 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주민의 입장에서 보다 편리한 민원 행정서비스를 제공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음성군 생극면 행정복지센터는 면민들에게 더욱 편리한 민원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민원실 내부에 있었던 무인민원발급기를 외부로 이전 설치하고 365일 24시간으로 확대 운영한다. 사진=음성군 제공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