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조철현 세종충남대병원 교수, 젊은 연구자상 수상

2020-07-06기사 편집 2020-07-06 16:56:25      천재상 기자 genius_29@daejonilbo.com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올해 대한신경정신의학회의 환인 젊은연구자상 수상자로 선정된 조철현 세종충남대병원 교수. 사진=세종충남대병원 제공

세종충남대학교병원은 정신건강의학과장인 조철현 교수가 올해 대한신경정신의학회 환인 젊은연구자상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조 교수는 최근 3년간 기분장애·자살·수면장애·불안장애·디지털 헬스케어 등 다양한 정신의학 분야의 논문 17여편의 주저자로 활동한 성과를 인정받았다.

시상식은 이달 9-10일 서울 스위스그랜드호텔에서 개최되는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앞서 조 교수는 2018년에 국제조울병학회에서 동아시아 최초로 젊은 연구자상, 2019년에는 보건의료기술 유공자 장관 표창을 정신의학 분야에서는 유일하게 수상하기도 했다.

조 교수는 현재 국책연구 총책임연구자 2건을 맡고 있으며, 웨어러블 디바이스·디지털 치료제·가상현실 등 정신의학 영역에서 디지털 헬스케어 관련 연구를 진행 하고 있다.천재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천재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