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국타이어, 세계 최고 전기차 레이싱 대회 타이어 독점 공급

2020-07-02기사 편집 2020-07-02 16:31:57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

한국타이어는 세계적 전기차 레이싱 대회인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에 타이어를 독점 공급하게 됐다고 2일 밝혔다.

포뮬러 E 대회에서 사용되고 있는 2세대 경주차에는 미쉐린이 공식 타이어 공급사로서 레이싱 타이어를 독점 공급하고 있다.

한국타이어는 성능 향상 모델인 3세대 경주차가 도입되는 2022-2023 시즌부터 공식 타이어 공급사이자 테크니컬 파트너로 활동하게 된다.

전 세계 각지에서 열리는 포뮬러 E 대회 공식 경기에 참가하는 모든 차량들은 한국타이어를 장착하고 레이싱을 펼친다.

한국타이어는 다년간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최상의 주행성능, 낮은 회전저항, 일관된 퍼포먼스, 친환경 소재 적용 등 포뮬러 E가 요구하는 조건들을 모두 만족시킨다는 계획이다.

한국타이어는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최고의 기술력과 균일한 품질을 갖췄다는 것을 방증한다"고 강조했다.

포뮬러 E는 국제자동차연맹(FIA)이 주관하는 전기차 경주 대회로, 5개 대륙에 걸쳐 전 세계 중심 도시에서 순수 전기차만을 사용해 경주를 벌이는 친환경 레이싱 대회다.

2014년 첫 레이스를 개최한 이후 짧은 역사에도 불구하고 전 세계적으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소음이 적어 전용 경기장이 아닌 도심의 공공도로에 이벤트 서킷을 조성해 경기를 진행하는 것도 기존 모터스포츠 대회들과 차별화된 특징이다.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