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행복교육지구 민관학 실무지원단 출범

2020-07-01기사 편집 2020-07-01 14:18:21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옥천행복교육지구 민관학 실무지원단 회의모습. 사진=옥천교육지원청 제공

[옥천]옥천행복교육지구는 지난 30일 학교, 주민, 학부모, 학생대표로 이루어진 민관학 거버넌스 실무지원단 첫 번째 모임을 가졌다.

이날 옥천행복교육지구 실무지원단은 행복교육지구의 다양한 활동을 결정하고 운영하는 실무기구로 지역의견을 듣고자, 마을 돌봄(대표 이요셉), 옥천학부모연합회(대표 오종란), 옥천공약이행 평가단(단장 이병우), 학생참여위원회(대표 김서영)등 27명으로 구성됐다.

특히 교육과정과 연계한 지역농산물 꾸러미에 대한 만족도가 가장 높았다는 행복교육지구 상반기 사업에 대한 의견을 통해, 하반기에는 직접 방문하여 진행할 수 없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체험처를 돕고 학생들의 안전하면서도 다양한 경험을 위한 방안 마련에 대한 의견을 모았다.

신지혜 동이초 교사는 "초등학교 2학년 과정에 곤충과 관련된 단원이 있고 마을교육활동가가 오셔서 실물로 수업을 했더니 학생들의 흥미도가 상당히 높았다"며 "지역체험처의 체험세트를 교과서 혹은 동화책과 연계한 활동으로 활용하면 좋을 것 같다"는 의견을 말했다.

이병우 옥천공약이행 평가단 단장은 "인구소멸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옥천 군 교육에 대한 장기적 비전을 위해 교육정책을 담당하는 통일된 부서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조계숙 옥천행복교육지구 센터장은 "함께 행복한 향수교육을 위해 실무지원단의 다양한 의견 필요성과 상호존중의 문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