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전자발찌 차고 또 고교 앞에서 음란행위한 30대 체포

2020-07-01기사 편집 2020-07-01 14:15:39      김진로 기자 kgr604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그래픽=연합뉴스]

[청주]전자발찌를 착용한 30대가 또다시 고등학교 앞에서 음란행위를 하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1일 청주 흥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20분께 서원구의 한 남자고등학교 앞에서 음란행위를 한 혐의로 A(34)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A씨는 학생들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 체포됐다.

성범죄로 처벌받은 전력이 있는 A씨는 검거 당시 전자발찌를 차고 있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