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낙동강 하류, 안전한 상수원 확보 대책 찾는다

2020-06-30기사 편집 2020-06-30 18:13:15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한국수자원공사는 7월 1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시민사회단체, 학계, 낙동강유역물관리위원회 등과 함께 낙동강 하류의 안전한 상수원 확보를 위한 토론회를 연다.

낙동강 수계는 하천 중·상류에 대구, 구미 등 대도시와 산업단지가 있고 미량 유해물질 유입과 여름철 녹조 문제 등 수질 안전 위협 요소가 매년 발생하고 있다.

토론회는 시민사회단체와 민·관·학 전문가가 참여할 예정이다. 낙동강유역환경청이 정부의 녹조대응 방향을 설명하고 한국수자원공사의 2020년 녹조대응 전략과 세종대 맹승규 교수의 대체수자원을 통한 상수원 녹조대응 방안 등 5개 주제발표가 진행된다.

부산대학교 주기재 교수가 좌장을 맡는 종합토론은 8명의 민·관·학 전문가가 참여해 바람직한 낙동강 상수원 확보 대책을 논의한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