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금강유역환경청, 반달가슴곰 보호 활동

2020-06-29기사 편집 2020-06-29 18:05:35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금강유역환경청은 29일 반달가슴곰 서식환경 보호를 위해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충북 영동군 민주지산 주변에서 불법 엽구 수거 활동을 펼쳤다. 사진=금강유역환경청 제공

금강유역환경청은 29일 반달가슴곰 서식환경 보호를 위해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충북 영동군 민주지산 주변에서 불법 엽구 수거 활동을 펼쳤다.

엽구 수거는 최근 민주지산 주변에 출몰한 반달가슴곰(KM-53) 보호계획의 하나로, 금강청과 야생생물 관련 민간단체인 야생생물관리협회 충북지부가 합동으로 올무 등 불법 엽구 37점을 수거했다.

금강유역환경청은 지난 해 12월 민주지산 주변에서 불법엽구 수거활동을 벌여 올무 등 95점을 수거했다.

반달가슴곰 출몰 안내 현수막을 8곳에 설치하고, 출몰 시 조치요령 등이 담긴 홍보물도 주민들에게 나눠줬다.

박하준 금강유역환경청장은 "관계기관과 함께 반달가슴곰을 보호하고 주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활동을 계속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금강유역환경청은 29일 반달가슴곰 서식환경 보호를 위해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충북 영동군 민주지산 주변에서 불법 엽구 수거 활동을 펼쳤다. 사진=금강유역환경청 제공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