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검찰, 회계 부정의혹 정정순 의원 사무실 압수수색

2020-06-28기사 편집 2020-06-28 12:35:50      김진로 기자 kgr604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청주]검찰이 지난 4월15일 치러진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과정에서 회계 부정 의혹이 제기된 더불어민주당 정정순(청주 상당) 국회의원의 사무실 등을 압수 수색을 했다.

26일 지역 정치권 등에 따르면 청주지검은 이날 오전 청주시 상당구 소재 정 의원의 지역 사무실에 수사관을 보내 회계 관련 서류와 PC 하드디스크 등을 압수했다.

검찰은 또 이날 청주시 자원봉사자 명단이 정 의원 측 선거캠프로 유출된 정황을 포착, 청주시자원봉사센터도 압수수색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 의원은 지난 11일 선거캠프 회계책임자 A씨로부터 피소 당했다.

A씨는 정 의원이 4·15 총선을 치르면서 다수의 회계 부정을 했다고 주장하며 관련 자료를 검찰에 제출했다.

검찰은 A씨가 제출한 자료를 토대로 선거 캠프 관계자들을 불러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정 의원과 선거 직후 의원실 합류 문제를 놓고 갈등을 빚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