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태안군 안면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 지역 복지사각지대 해소 앞장

2020-06-24기사 편집 2020-06-24 10:50:55      정명영 기자 myjeng@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태안군 안면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지역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큰 역할을 하고 있어 관심을 끌고 있다. 사진은 '사랑과 희망의 집수리 사업' 모습.


[태안] 태안군 안면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다양한 사업을 통해 지역 내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군에 따르면, 안면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조한각, 최석칠)는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지난해 4월부터 '안면읍 행복한 기부'를 통해 100만 원 이상의 릴레이 특별후원을 받고 있다.

이달 15일 현재 '안면읍 행복한 기부'는 41호까지 진행됐으며, 정기후원(332명)을 포함해 올해 상반기에만 4200여만 원이 모금돼, 이를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기초수급자·중증장애인) 및 만원의 행복보험(기초수급자 75명 가입) 등의 특화사업에 사용했다.

이와 함께, 관내 6개 기관·업체로부터 400여만 원어치의 식품을 기부받아 '행복나눔 냉장고'를 운영해,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계층·한부모 및 조손가정 아동·독거노인·중증장애인 등 100여 명이 이용했으며,

민·관 협력사업으로 '사랑과 희망의 집수리 사업'을 실시해 관내 기초수급자 가구 등을 대상으로 △지붕수리 △천정수리 △보일러 설치 △누수·단열 수리 등을 진행하고, '깔끔이 봉사단 봉사활동'으로 장애인 가정을 찾아 대대적인 집청소를 했다.

조한각 안면읍장은 "올해 상반기에는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상황이었음에도 불구하고, 변함없이 이웃사랑에 동참해주신 주민 여러분과 기관·단체·기업 관계자분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앞으로 지역 내 나눔 문화를 더욱 확산시켜 소외되는 이웃 없이 '모두가 함께 더불어 더 잘사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정명영 기자





<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명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