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단양군 뱀장어 치어 7360마리 방류

2020-06-16기사 편집 2020-06-16 11:07:37      이상진 기자 leesang453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단양]단양군과 충청북도내수면산업연구소가 단성면 하방리 적성대교 일원에서 뱀장어 치어 7360마리를 방류했다.

이날 행사에는 최한진 충북내수면산업연구소 내수면산업과장, 김계현 군 농업축산과장, 남연우 단성면장, 이재완 단양자율관리위원장, 양희철 남한강자율관리위원장 등 어업인 및 관계자 25명이 참석했다.

한편 군은 식생에 적합한 어종방류로 내수면 어족자원 증대를 통한 어업인의 안정적인 소득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하반기에는 쏘가리, 붕어, 대농갱이, 동자개 등 23만 미를 방류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외래어종 유입 및 어족 남획 등으로 줄어드는 향토어종 자원을 보호하고 증식하기 위해 토종 물고기의 치어 방류는 행사는 꼭 필요하다"며 "더불어 수질 정화효과 등 수생태계를 개선하는 효과도 기대한다"고 말했다.이상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상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