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내포신도시 홍예공원 붕어 100여 마리 폐사

2020-06-04기사 편집 2020-06-04 16:11:06      김성준 기자 juneas@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한해 2-3차례 발생…녹조 등 원인

첨부사진14일 홍예공원 호수에서 붕어들이 죽은 채 물에 떠 있다. 김성준 기자

4일 내포신도시 홍예공원 호수에서 붕어 100여 마리가 죽은 상태로 발견됐다.

충남도는 이날 오전 9시쯤 홍예공원 호수 내 붕어가 폐사했다는 신고를 접수 받고, 폐사한 물고기를 수거했다.

도는 여름철 녹조현상이 발생해 물고기가 폐사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폐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호수 물이 고여 있는 상태다 보니 녹조가 발생해 물고기가 폐사한 것으로 보인다"며 "한해 두세 차례 폐사가 발생하며 특히 여름철에 집중된다"고 말했다.김성준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4일 홍예공원 호수에서 붕어들이 죽은 채 물에 떠 있다. 김성준 기자


첨부사진34일 홍예공원 호수에서 붕어들이 죽은 채 물에 떠 있다. 김성준 기자


첨부사진4충남도청 직원들이 4일 홍예공원 호수에서 죽은 붕어들을 뜰채로 수거하고 있다. 김성준 기자


김성준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