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예산교육청 Wee센터 정신과 자문의 위촉

2020-05-31기사 편집 2020-05-31 12:20:51      박대항 기자 pdh411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예산교육청 Wee센터가 학생들의 자해나 자살위험, 학생정서행동특성검사 등 관심사 학생들의 위기에 치료적 접근을 위해 정신과 자문의를 위촉하고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도움을 받을 수 있는 방안을 마련했다.사진=예산교육청 제공

[예산]예산교육청 Wee센터가 학생들의 자해나 자살위험, 학생정서행동특성검사 등 관심사 학생들의 위기에 치료적 접근을 위해 정신과 자문의를 위촉했다.

올해부터 내년 2월말까지 교육청과 함께 정신의학적 지원사업을 함께할 자문의는 오중근(국립공주병원 정신재활치료과장), 유성훈(행복주는 의원 원장), 임명호(단국대학교 심리학과 교수), 최원준(청담성모정신건강의학과 원장) 등 4명으로 교육청은 이들에게 위촉장을 전달하고 관심군 학생들의 위기 사례에 효과적으로 개입하고 치료적 접근의 자문을 통한 상담 역량 강화와 심리치료에 대한 인식 개선, 정신의학적 지원체계 구축을 당부했다.

안성호 교육장은 "이번 정신과 자문의 위촉으로 Wee센터에서 만나는 고위기 학생과 학부모가 치료에 대한 부담감을 덜어내고 더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