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마스크 쓰세요" 승차거부 버스기사 폭행한 60대 입건

2020-05-31기사 편집 2020-05-31 11:46:06      김진로 기자 kgr604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연합뉴스]

[청주]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 시내버스 탑승을 거부당하자 운전기사를 폭행한 60대가 입건됐다.

청주 흥덕경찰서는 29일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운전자 폭행 혐의로 A(62)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A씨는 28일 오후 7시 50분께 흥덕구 봉명동의 한 버스정류장에서 술에 취한 상태로 시내버스 운전기사 B(48)씨를 손으로 때린 혐의를 받는다.

A씨는 경찰에서 "운전기사가 마스크를 끼지 않고는 버스에 탈 수 없다고 해서 화가 났다"고 진술했다.

청주시는 지난 22일 시내버스 탑승자의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는 행정명령을 내렸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