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남대, 한남대 등 2020년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 선정

2020-05-28기사 편집 2020-05-28 16:22:01      김대욱 기자 kimdw334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교육부, 대학 선정평가 결과 발표…고교-대학 연계 활동 전개 등 수행

충남대, 한남대, 한밭대 등 대전·충남권 대학이 교육부 2020년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에 선정됐다.

28일 교육부에 따르면 유형 Ⅰ 대학 67곳, 유형 Ⅱ 대학 8곳 등 총 75곳을 지원대학에 선정했다. 대전권에서는 충남대, 한남대, 한밭대가, 충남권에서는 공주대, 선문대, 순천향대, 호서대가 선정됐다. 이중 선문대, 한남대, 한밭대는 추가적인 예산 지원을 통해 대입전형 과정에서 외부공공사정관 평가 참여, 평가과정에 학외 인사 참관, 평가과정 녹화·보존 조치를 수행하는 '대입 전형 투명성 강화' 활동을 함께 수행하게 된다.

이번 선정평가는 2020년 사업계획과 지난 4월 발표한 대학별 대입전형시행계획(2022학년도)을 중심으로 이뤄졌다. 선정 대학은 앞으로 대입전형 운영 공정성 강화, 고교-대학 연계 활동 전개, 대입전형 정보제공과 전형 단순화, 사회통합전형 운영 등을 수행할 예정이다.

대학 별 예산 지원 규모는 대학의 입학사정관 수, 선정평가 결과 등을 고려하여 결정했으며, 유형Ⅰ대학 교당 평균 지원액은 10억 원 내외, 유형Ⅱ대학은 2억-4억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김대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대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